1591
메뉴

따라 @ lockdownlive Twitter에서.

scdsc

세부

  • 정부의 이름: Tewhan 버틀러
  • 번호 등록: 26852-050
  • 나이:34
  • 시간 봉사:11 년
  • 홈 타운:이스트 오렌지, NJ
  • 문장:30 세.
  • 충전 전류:RICO
  • 별명:대학살
  • 릴리스 날짜:2029
  • 감옥 제휴:피 (더블 II / QSBG)
  • 영향력의 원:Altariq Gumbs, 엠마누엘 존스, 레스터 앨, 마르코 미겔 로버트슨, Pele Brown, 데이비드 드론, Jermaine Ray, 마커스 마틴, Michael Simpson, 오마르 오스틴, Quaheem 에드워즈, Torvos 심슨, 빈센트 감 보아
  • 제도:USP McCreary
  • 여기에, 철창 내 인생은 그 결과의 어떤 이해 당신의 그들을 '삶'에 누가 벤처에 대한 이해를 제공: 역경, 망치가 꽝 할 때 하나 혼자 여행을해야 장애물과 여행, 휴대가 잠기고 불이 나가고 있습니다.

진실은 아파

인생의 모든 일이 일어나는 데에는 이유로, 내가 아는 것보다 내 현재 투옥이 더 큰 목적이다 그림. 시간은 고통이없는 곳 아무 성장이있을 수 있다고. 아니 아래면, 어떻게 우리가 무슨이다 알고 ? 확실히, 내가 여기있는 다치게. 그러나, 감옥, 하나 이상의 방법, 내 인생을 변화 시켰습니다. 문제의 진실은, 여기가 아니었다면, 9 밖으로 배 10 나는 아직도 slanging 및 두드리는 거리에있을 것입니다. 액체 침략의 장면을 다시 던지는, puffing on the ashes of hustlers and peddling a misled people disease; ignoring the truths that the most high has placed before me.

The rapid pace of my life has been slowed down tremendously, and I am very much appreciative for this brief moment in time. Undoubtedly, you may wonder how can I be thankful for suffering, thankful for isolation and thankful for being thrust miles on top of miles away from what I know.

I answer you by admitting the aching exactness of my past actions, past state of mind and past misunderstandings. Had I never taken this trip, I would have never awakened to the ills I was bestowing upon those I claimed to love. Would I have been the same role model for my son then, as who I aspire to be today? I seriously doubt it.

The truth hurts, but I must accept it. My reason for being here, I am still attempting to come to grips with, but I know there is a reason.

Raise UP Everything!

  

Leave a Reply

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표시됩니다 *


Read this book!

언어 선택


번역 수정

빠른 샷

Category